미니앨범 'CIRCUSSSS'
발매일 : 2011/07/07
제작 : FLUXUS MUSIC
배급 : CJ E&M

[Whale, In My Place #2]'Time after Time' COVER.
'Break It Down' 뮤비 메이킹
[Whale, In My Place #1]'The Build Up' Acoustic
'Break It Down'
W&WHALE [ 미니앨범 'CIRCUSSSS' ]

Track List
01. Burlesque
02. C'mon Yo!!!
03. 소녀 곡예사
04. 소년 마법사
05. 밤은 짧아, 걸어 아가씨야.
06. Break It Down


W&Whale이 펼치는 “지상최대의 쇼” 『CIRCUSSSS』
일렉트로 팝씬의 개척자 W&Whale!!
그들의 파격적인 변신과 진화에 대한 강렬한 메세지 담은
EP앨범 『CIRCUSSSS』로 2년만의 귀환!

 

언제나 자신들만의 유니크한 음악성으로, 국내 음악계에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며 씬을 이끌어온 일렉트로 팝 밴드「W&Whale」이 약2년 만의 새 EP앨범 『CIRCUSSSS』를 가지고 다시 돌아 왔다.

 

새 EP앨범 『CIRCUSSSS』는 사회인으로서 가져야 할 자존감을 중독성 강한 비트에 실어 표현한 타이틀곡 ‘Break it Down’을 포함하여 모든 멤버들이 오랫동안 간직하고 열망해왔던 정서를 마음껏 폭발시킨 총6트랙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W&Whale」의 EP『CIRCUSSSS』 를 통한 변신은, 이미 1집『HARDBOILED』과 1.5집『RANDOM TASKS』를 통해서도 한국적인 일렉트로 팝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했다는 높은 평가에 견주어, 감히 파격적이라고 할 만큼의 파장을 일으킬 것으로 예상된다.


한자리에 안주 하지 않는 멤버들의 진화에 대한 열망이 파격적인 변신으로 표출되어 완성된, 차기 글로벌 음악씬에 대한 커다란 새로운 제시라고도 평가 받을 만큼 강렬하다.

‘서커스’라는 EP의 타이틀의 의미에는 ‘서커스라는 웃음과 눈물, 때로는 아슬아슬한 위기와 그것의 해소를 통한 감동과 같은 모든 희로애락이 담긴 한판의 거대한 쇼. 그것이 다름 아닌 우리의 인생’ 이란 뜻이 담겨있으며, 각각의 트랙들은 다양한 비트와 노랫말들을 통해 마침내 한편의 멋진 버라이어티 쇼를 즐기는 듯한 완벽한 구성으로 이루어져있다.

 

특히 이번 EP앨범의 타이틀곡인 ’Break it Down’은 매우 직접적이고 반항적이며, 자신의 선택에 망설임이 없어야 한다는 메시지의 노랫말로 이뤄져 있으며 기존의 「W&Whale」 노래들과도 다소 상반된 느낌의 실험적인 곡으로 중독성 강한 심플한 비트와 멜로디 구성안에서 보컬 ‘웨일’의 귀엽고 섹시한 창법을 마음껏 느껴볼 수 있는 매력 넘치는 곡이다.

 

「W&Whale」은 이번 미니앨범에 대해 “늘 우리를 기다려 주시던 팬 분들은 2년이란 시간이 긴 공백기라고 느끼실지 모르겠지만 우리에겐 그 시간 동안 우리 스스로 새로운 음악들을 작업하며 굉장히 바쁘게 지낸 시간.” 라고 밝혔다. 또, “이번 앨범 또한 우리가 진심으로 즐기지 않으면 듣는 이들도 즐거울 수 없다는 생각으로 열정적으로 만들었으며 올해안에 발매하는 정규 2집전에 팬들께 선보여 드리는, 그 동안 작업한 음악들의 일부일 뿐이다. 우리는 항상 음악을 하고 있었다.” 라고 덧붙였다.

 

또한 「W&Whale」은 이번 EP앨범 수록곡 중 가장 애착이 가는 곡으로 특이하게도 타이틀곡이 아닌 ‘소녀곡예사’를 꼽았다. “이 곡은 이번 앨범의 수록된 전곡에 영향을 준 가장 의미 있는 곡으로 앨범 명을 ‘서커스’로 정하게 된 결정적인 이유” 라고 전하며,
“인생이란 것 자체가 ‘지상 최대의 쇼’ 즉 ‘서커스’이며 우리가 스스로의 삶에 충실할 때 언젠가 이 세상은 우리를 위한 축배를 들어 줄 것이라는 가슴 벅찬 응원을 감각적인 단어들로 구성해 노랫말을 만들었다.” 라고 밝혔다.

 

게다가 타이틀곡과 함께 공개된 뮤직비디오는 전작인 ‘R.P.G Shine’과 ‘High School Sensation’을 연출한 Digipedi 가 맡아 예의 감각적인 영상을 뽐내고 있다. 이번 EP앨범을 통해 새롭게 변신을 꾀한 「W&Whale」의 음악적 스타일처럼 굉장히 자극적이면서도 회화적인 표현의 세련된 영상미로 속도감 있게 연출 되었으며 기묘한 화면의 아름다움은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한시도 시선을 뗄 수 없게 한다.

즐길거리와 오락거리가 인스턴트처럼 널려 있는 21세기에 살고 있는 우리에게, ‘어쩌면 아직도 음악이란 세상을 바꿀 힘을 가지고 있지 않을까’ 고민하고 노력한 「W&Whale」의 이번 EP앨범은 진정 우리의 삶 자체가 “지상 최대의 쇼”가 되기를 뜨겁게 응원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