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JAS (더블유앤자스)

    수퍼 일렉트로닉 팝 프로젝트, 성숙하고 깊이 있는 강렬함과 만나다

     

    [Twitter]

    [Facebook]

     

    Guitars 배영준(Bae Youngjoon)

    Piano & Keyboards 한재원(Han Jaewon)

    Bass, Guitars & Drums 김상훈(Kim Sanghoon)

    Vox JAS

     

    그룹 코나의 리더 배영준과 당시 서포트 뮤지션이었던 한재원, 김상훈이 의기투합하여 1999년 결성한 밴드 W(Where The Story Ends)가 결성된 지 어느덧 13년의 시간이 흘렀다. 강렬하고 중독성 강한 비트 위에 매력적인 멜로디를 느긋하게 배열하는 이들만의 장기는 W를 명실상부한 “수퍼 일렉트로닉 팝 프로젝트”로 세상에 알리고,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게끔 해 주었다.

    그러나 한 자리에 안주하지 않는 멤버들의 음악적 욕심이 밴드를 보컬리스트 JAS와의 만남으로 이끌었다. 러브홀릭스 객원 보컬, 그리고 뮤지컬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등으로 성숙하고 파워풀한 가창력을 인정받은 JAS와 이 수퍼 프로젝트의 조우란 말 그대로 ‘New kid in town’, 고요한 일상 속의 짜릿하고 신비로운 조우와도 같은 사건이다. Whale과의 전작들이 발랄하고 아기자기한 모험 이야기와 같았다면, W&JAS의 출범은 당신에게 좀 더 의미 있는, 보다 깊이 있는 세계로의 확장이라 말할 수 있겠다.